HOME > 디지털목양 > 벧엘의 묵상 
 
부활이 승리가 된 이유(벧엘의 편지153호)
관리자 2018-04-14 14:00:24 3

/////

 

“부활이 승리가 된 이유"

 

2018 년4월14(153호)

오늘의 말씀


마태복음 28:11-20


본문 말씀 시작에 보면, 여자들이 갈 때 경비병 중 몇이 성에 들어갔다고 했습니다. 이 사람들은 천사와 예수님의 부활하신 사건을 보고 너무도 놀랐습니다. 이제 이들은 현 사건을 빨리 보고하고 무슨 조치를 취해야 해서 대제사장들에게 달려갔습니다. 달려가는 이들의 마음에는 두려움이 가득합니다. 기적을 본 두려움과 책임을 다 하지 못한 두려움입니다. 이 두려움에 사로잡힌 경비병들 앞에 대제사장들이 이렇게 말합니다. “그들이 장로들과 함께 모여 의논하고 군인들에게 돈을 많이 주며 이르되 너희는 말하기를 그의 제자들이 밤에 와서 우리가 잘 때에 그를 도둑질하여 갔다하라 만일 이 말이 총독에게 들리면 우리가 권하여 너희로 근심하지 않게 하리라 하니 군인들이 돈을 받고 가르친 대로 하였으니 이 말이 오늘날까지 유대인 가운데 두루 퍼지니라”(28:12-15). 이 대제사장들도 바리새인도 장로들도 누구도 강직하거나 분별력이 없었습니다. 증거는 분명했습니다. 그러나 믿기 싫었습니다. 그래서 믿지 않기로 작정을 했고 돈을 주어 이 증인들의 입을 막고 헛소문을 퍼뜨리게 했습니다. 희한하게도 이 경비병들은 중대명령을 실패함으로 인해 얻은 게 있습니다. 처벌을 얻은 게 아니라 대신 보상을 얻었습니다. 돈을 받았으니 대적의 편에 서서 돌아다니며 소문을 퍼뜨렸다고 성경은 말씀하고 있습니다.

한편, 주님의 부활에 등장하는 다른 인물들이 있습니다. 주님의 무덤에 아침 일찍 갔던 마리아라는 동명의 여인들, 이 여인들의 이야기를 듣고 무덤으로 달려간 베드로와 요한, 엠마오로 갔던 제자들, 예수님을 따르던 다른 제자들이 그들입니다. 이들은 부활의 소식만 들은 것이 아니라 예수님을 보았습니다. 이 분들은 부활에 대한 사실을 알았습니다. 보았습니다. 그리고 주님의 말씀을 깨달았습니다. 복음이 무엇이고 구원이 무엇이고 부활 생명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전했습니다. “예수님이 살아나셨다!!” 그들이 전한 것은 예수님의 부활이었고 사망이 굴복되고 구원의 길이 보장된 좋은 소식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들도 이렇게 전한 복음으로 인해서 받은 것이 있습니다. 박해와 처벌이었습니다. 비진리를 전하고 거짓 소문을 전하는 자들은 보상금을 받았고, 진리를 전하고 복음을 전하는 자들에게는 처벌이 따라왔습니다. 이것이 진리에 속한 자들이 당하는 핍박의 원리입니다. 주님은 참된 복이 무엇인가 말씀하십니다. “의를 위하여 박해를 받은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그들의 것임이라”(5:10). 병사들은 헛된 것을 전하면서 받은 보상을 횡재라고 말했을지 모릅니다. 그러나 그것을 주님은 복이라 말씀하지 않았습니다. 진리를 전하고 의를 위하여 박해를 받는 것이 복이라고 말씀하십니다. 구원 받은 백성이 원하는 것은 천국입니다. 천국은 진리와 함께 하는 것이요, 진리를 전하는 중에 박해를 받는 자들에게 임하는 것이라 말씀하고 있습니다.

사도행전에 보면 예수님이 승천하시고 성령님이 임하였습니다. 그렇게 겁쟁이 같던 제자들이 성령의 권능을 받고 예수님의 부활을 담대히 전했습니다. 예수를 그리스도라고 가르치고 전하기를 그치지 아니하였다고 말씀합니다. 오늘 본문에 주님께서 제자들에게 주신 말씀이 있습니다. 이것을 대위임령이라고 합니다. “예수께서 나아와 말씀하여 이르시되 하늘과 땅의 모든 권세를 내게 주셨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가서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베풀고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28:18-20).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주님이 우리와 함께 하심을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부활이 승리가 되는 이유는 바로 이것입니다. 대적들은 부활을 감추려 하나 드러났습니다. 제자들은 주님의 권세를 받아 부활을 증거했습니다. 그 부활을 전하는 자들에게 주님은 영원토록 함께 하시겠다 하셨습니다. 주님의 부활로 권세를 누리게 된 저와 여러분에게 부활 승리 신앙이 분명하고, 그 신앙으로 부활을 증거할 때 성령님의 바람처럼 부활의 승리 소식이 힘있게 전파되는 역사가 있기를 바랍니다.



       
본질, 쉽게 섞이거나 사라지지 않는 것(영혼의 편지 154호) 관리자 2018.04.14
유난히 힘든 아이도 선물이다(영혼의 편지 152호) 관리자 2018.04.07